얀으로 싱글에그를 만들어 보았다.


이번에 만들어본 초 리얼리스틱 싱글에그 플라이훅 이다



얀으로 만든 플라이 에그 패턴으로는 글로버그 라는 패턴이 제일 유명한데 개인적으로는 별로 조과도 좋지 않았고 만들때 둥글게 깍아주는것도 귀찮아서 몇번 만들어 써보고는 쓰지 않게 되었었다. 

물에 확실히 젖을때까지 둥둥뜨고 가라앉지 않는다는게 제일 불만이었고 그닥 진짜 알처럼 보이지도 않았기 때문이다. 


이것이 글로 버그.


하지만 이녀석은 뭔가 다른것 같다.

물에 젖었을때 속이 살짝 비치면서 정말 진짜 알같아 보인다. 

유투부 캡춰화면. 젖었을때 비주얼 장난 아니다. 



만드는 법

플라이 비디오는 역시 Tightlinevideo. 

수십개의 플라이 타잉 유투부 채널들이 있지만 개인적으로 이 아저씨가 제일 맘에든다.



비주얼도 완벽하고 만들기도 쉽고 제작비도 저렴하다. 

문제는 과연 이 플라이가 트라웃 비드를 이길수 있냐는것. 

개인적으론 비드가 최고라는데 오백원 걸겠다. 

하지만 길고짧은것은 대봐야 아는것. 

올시즌 사용해보고 결과보고 해보도록 하겠다. 



'Fly Ty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플라이 타잉] Squirminator  (0) 2014.11.25
[플라이 타잉] 마라부 스트리머. CB Stocker  (0) 2014.11.06
[플라이 타잉] 싱글에그  (0) 2014.10.06
[Fly Tying] Zonker  (0) 2014.09.21
[Fly Tying] Red Tag Wet & Dry  (0) 2014.08.24
[Fly Tying] Partridge and Orange  (0) 2014.08.24
Posted by Centerpi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